계양구, 추석 연휴 생활폐기물 관리대책 추진

가 -가 +sns공유 더보기

오문섭 기자
기사입력 2023-09-22 [15:25]


▲ 계양구, 추석 연휴 생활폐기물 관리대책 추진


[세계연합신문=오문섭 기자] 인천광역시 계양구는 다가오는 추석 연휴 기간 중 생활폐기물로 인한 주민 불편을 해소하고자 10월 6일까지를 추석 연휴 생활폐기물 집중 관리 기간으로 지정했다. 계양구는 이 기간 동안 생활 쓰레기와 음식물 쓰레기의 적체를 예방하기 위한 비상 수거 체계를 구축해 운영한다.

구는 이번 명절 연휴 기간인 9월 28일부터 10월 3일까지 생활폐기물 배출 현황을 파악하고 대형할인점·역사 주변 등 다중 이용 장소에서 발생하는 생활폐기물 관련 민원을 신속하게 처리하기 위해 구청에 상황실을 설치한다.

또한 명절 연휴 중에도 원활한 생활폐기물 배출을 위해 수거업체의 근무 기간을 조정하고, 수거에 지장이 없도록 장비와 차량을 사전에 점검하는 등 추석 연휴 생활폐기물 관리대책을 마련했다. 추석 연휴 기간에 발생한 생활폐기물은 연휴 첫 번째 날(28일)과 추석 당일인 두 번째 날(29일)을 제외하고 배출하면 된다.

음식물 전용 용기 비치와 전용 봉투 수급 상황을 지속 점검하며, 명절 기간 중 깨끗한 환경을 만들기 위해 동(洞) 별로 명절 전후 일제 대청소도 실시한다.

한편 명절을 맞아 과대포장 제품이 증가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과대포장으로 인한 자원 낭비와 환경오염 예방을 위해 대형할인점 등을 대상으로 위반행위를 집중 단속할 계획이다.

구 관계자는 “연휴 기간 중 생활폐기물이 장기간 방치되지 않도록 배출 가능일을 지켜주실 것을 요청드린다.”라며 “깨끗하고 쾌적한 명절 분위기 조성을 위해 쓰레기 배출방법 준수와 내 집 앞 내가 쓸기, 음식물 쓰레기 감량을 위한 음식문화 개선, 재활용품 철저히 분리배출하기 등 주민들의 적극적인 환경 실천을 부탁드린다.”라고 말했다.
오문섭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세계연합신문. All rights reserved.